음머어's 까망별

블로그 이미지
무지 인간의 첫 걸음..
by 까망별 음머어
  • 283,229Total hit
  • 24Today hit
  • 55Yesterday hit

'협업'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1.17
    [독백] 혼자가 되어 싸우는 것. (3)
흔히 인용하듯이 17대 1로 붙는 것은 말하기는 쉽고 멋있어 보이지만,
실제로는 무척 힘들고 외로운 싸움이다.

우리 팀의 특성상 팀원 각자가 맡은 업무는, 다른 팀으로의 지원 사격 성격의 경우가 많다.

그런 이유로 나 같은 초짜의 경우도 여러 개 서비스 곳곳에 발을 담그고 있는데,
아직은 그렇게 많지 않은 나이(30이 어린 것은 아니지만.. --;;)와 얕은 커리어 때문에
타당하다고 여겨지는 안건들이 다수의 힘에 의해 묻혀버리는 경우가 종종 있다.

물론, 내가 항상 옳을 수는 없다.
틀린 것은 틀리다고 확실하게 인지해야겠지.

하지만, 엄연히 팀의 역할이 있고 나의 직분이 있는 이상,
무작정 들어오는 요청에 대해 무턱대고 승인하고 마는 것은 나의 역할이 아니다.

적어도, 문제의 본질에 대해 논의하고 고심하며,
그것을 가장 효과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는 것이 나의 역할이 아닐까?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의 발언이 타당함에도 실갱이가 벌어지는 경우가 발생하면,
열이 오르고 그저 답답할 따름이다.

게다가 위에도 말했듯이 개개인으로 타팀에 투입되는 우리팀의 특성상,
혼자서 다수를 상대해야 하기에 매일 힘에 부친다.

가장 화가 나는 것은,  나의 의견을 들을 것이 아니라면 왜 나에게 묻느냐는 것이다.
'어느 테이블의 필드에 어떤 필드에 인덱스를 추가 시켜주세요.'
'어떤 쿼리가 날렸는데, 너무 느려요. DB에 문제가 있는 거 아닌가요?'

그러한 상황에서 내가 '그 작업을 하는 쿼리를 저에게도 보여주실 수 있나요?'
라고 물으면, 돌아오는 대답은..
'왜 해달라는대로 해주지 않나요? 왜 매번 태클을 걸죠?'

어이어이.. 이보세요.. 그게 협업하는 사람의 태도인가요?
내가 당신에겐 '을(乙)'의 입장이라고 생각하고 계시는 건가요?

그러려면, 뭐하러 나에게 요청을 하시는 건지...
엄연히 모든 권한을 부여받은 계정이 있으면, 스스로 생성하면 되는 것 아닌가?
왜 엄하게 나에게 요청하여 서로의 감정을 상하게 하는건지...

아니면, 단순히... 그것을 만들거나 처리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해 책임을 질 사람이 필요한 건가?

뭐... 어찌 되었던 쿼리를 받아보면,
거의가 조건 한 두가지만 추가할 경우 바로 결과가 나오는 그런 경우가 태반이다.
그럴 경우들은 인덱스 생성이 오히려 낭비지.....

그러나, 그 상황들을 아무리 설명해도, 돌아오는 것은 차가운 냉소뿐....
다른 것 고치기 귀찮으니 그냥 군말없이 빨리 해달라고 결말을 내버린다..

하아...........
이럴 땐, 혼자 싸우는 게 너무 외롭다.

이렇게 꿀꿀할 땐.. 또 맥주 3모금과 육포 하나가 필요한 건가....

매일같이 17대 1로 싸우는 건.... 힘에 벅차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TRACKBACK 0 AND COMMENT 3

ARTICLE CATEGORY

모든 이야기 (77)
독백 (22)
MySQL (25)
Oracle (7)
영화 (6)
Linux (3)
DW(Data Warehouse) (0)
(7)
음악 (1)
Python (3)
Postgresql (2)

ARCH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