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머어's 까망별

블로그 이미지
무지 인간의 첫 걸음..
by 까망별 음머어
  • 300,940Total hit
  • 0Today hit
  • 133Yesterday hit

'공포영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07.30
    [영화] REC (2)

영화관 갔더니, 상영관도 젤루 작더군요..
그래도 기대를 품고 자리에 앉았습니다.

얼렐레? 그런데 주위를 돌아보니.. 사람이 너무 없습니다.....
'시간이 너무 늦었나??? (--;)' 라고 생각했지요.

그리고 20분 가량의 광고.....
'언제 시작하는거냐!!! .... '

제가 연애 초입기라, 오늘은 기필코 공포영화의 힘을 빌어,
자연스러운 스킨쉽을 만들어가리라 마음을 먹었던터라..
이 영화에 거는 기대가 컸더랐지요.

그런데!!!!
초반 할머니의 경찰 습격 장면을 제외하고는
그 이후론 계속 루즈한 전개...

1. 좀비들이 여고괴담을 봤는지.. 꺄루루~~ 하면서 접근하는 장면,
    여친이 깔깔 웃더군요. --;;

2. 좀비가 소방관한테 얻어 터집니다.
    여친 또 허벌나게 웃었습니다. --;;

3. 실감을 위한 1인칭 시점의 카메라...
    완전히 블레어 위치의 스페인 판입니다. --;;;;


    쓰앙~

    블레어 위치 보신 분들은 알 겁니다.
    얼마나 어지러운지.....

    줄곧 스킨쉽 타이밍만 재던 저....  

    멀미로... 하마터면, 영화 보기전에 먹은 것들 쏟아 낼뻔 했습니다.

    여친의 웃음으로 계획도 어긋나 버렸지만,
    영화비도 아깝고 공들인 시간도 아깝고,
    자리를 뜨지도 못하고, 게워내지도 못하고 ....

    진퇴양난.... 배수진.... 사면초가..... 화투판 독박... 등이 떠오르더군요... (ㅠ,.ㅠ;)


## 그래서 결론 !!!!

    '좋다고 하는 영화 평가들은 모두 낚임성 알바글이다!! ' 라는 것.. 

     공포를 원하시는 분은 정말! 진정!으로

     다른 영화 보시길 추천 드립니다. --;;


     흠.. 뭐.. 평소 마음에 안들던 분이 계시면,

     복수용으로 이용하셔도 무방합니다.....

     그 사람 인생에 의미없는 78분이 추가시킬 수 있으니까요.. ㅎㅎㅎ

신고
TRACKBACK 0 AND COMMENT 2

ARTICLE CATEGORY

모든 이야기 (77)
독백 (22)
MySQL (25)
Oracle (7)
영화 (6)
Linux (3)
DW(Data Warehouse) (0)
(7)
음악 (1)
Python (3)
Postgresql (2)

ARCHIVE